추천코스

가장 한국스러운 골목: 북촌한옥마을

서울 즐기기 추천코스

 
가장 한국스러운 골목: 북촌한옥마을

 가장 한국스러운 골목: 북촌한옥마을

북촌한옥마을은 서울을 넘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통골목이다. 외국인에게 가장 잘 알려진 동네이고 많은 관광객이 찾는 곳이지만, 유명한 데에는 그만한 이유가 있다. 한국의 얼을 느끼고 한국의 옛 모습을 알기에 이만한 동네도 없다.

북촌은 경복궁과 창덕궁, 종묘 사이에 위치하고 있다. 전통한옥이 밀집된 서울의 대표적 전통 주거지다. 많은 사적들과 문화재, 민속자료가 있어 도심 속의 거리 박물관이라 불리는 곳이다. 북촌이라 불리는 건 청계천과 종로의 윗동네이기 때문이다. 가회동과 송현동, 안국동, 삼청동, 사간동, 계동, 소격동 등을 포함하고 있다.

 

북촌은 한양의 중심이었을 뿐 아니라 풍수지리적으로 좋은 곳이었다. 북으로 갈수록 계곡이 깊어지고 남쪽은 비교적 완만하고 청계천에 이르는, 전형적인 배산임수 구조였다. 그래서 자연스레 예로부터 권문세가들의 주거지로 자리매김했다. 1906년 호적자료에 따르면 북촌 인구 1만 241명 중 양반과 관료의 비율이 43.6%에 달했을 정도다. 북촌의 위상은 개화기와 일제시대에도 이어졌다. 박영효와 김옥균, 민대식 등의 개화파가 북촌에 거주했고 많은 독립 운동가들이 이곳에 살았다.

 

하지만 일제시대를 거쳐 북촌의 현대화가 계속 진행됐고, 특히 1990년대에는 다세대주택 때문에 많은 수의 한옥이 사라졌다. 급속도로 진행되는 한옥멸실과 다세대 주택 신축으로 북촌경관이 변해가자 1999년 서울시정개발연구원에서는 전문가, 주민, 서울시가 더불어 북촌 가꾸기 정책을 수립했다. 일방적 규제가 아니라 주민들의 자발적 의사에 기초하는 한옥 등록제를 근간으로 현대적 생활요구를 수용하며 한옥 고유의 아름다움이 유지되도록 한옥 수선을 유도, 지원하고 관리하기 시작했다.

 

 

①북촌한옥마을은 이름처럼 한옥이 곳곳에 널찍하게 자리하고 있다.

②기와가 맞닿을 듯이 빼곡히 들어선 한옥이 인상깊다.


북촌의 볼거리는 수도 없이 많아 제대로 보려면 하루 날을 잡아야 할 정도다. 사적 5군데, 서울시 민속자료 4개, 유형문화재 3개, 문화재자료 1개 이외에 계동길, 석정보름우물, 광혜원터 등이 있다. 우리나라 최초의 목욕탕인 중앙탕도 있다. 한옥을 제대로 보려면 가회동 11번지와 31번지, 33번지를 찾으면 된다.


 

③ 장인들이 직접만든 공예품

④ 기와 위의 알록달록한 꽃이 인상적이다.

⑤ 250년 전 모습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는 계동길

이 곳만은 꼭 들르자

 

 

경공장 공방 : 경공장은 궁중음식, 매듭, 자수, 대금 등의 전통 공예를 하는 장인을 뜻한다. 북촌에선 일반인에게 경공장 공방을 개방하며 실제 작업 모습을 볼 수 있게 하고 있다.

북촌문화센터 : 북촌을 더 자세히 들여보기 위해 만들어진 안내센터. 한옥의 원형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을 뿐 아니라 북촌의 역사와 가치를 홍보하는 많은 자료를 갖고 있다.

 

골목투어 tip

지하철 : 3호선 안국역 2번출구

버스 : 151, 171, 172, 272, 7025

운영시간 : 10:00 ~ 17:00(월요일 ~ 토요일)

             ※일요일 휴무  

서울한옥포털http://hanok.seoul.go.kr/front/index.do

 

전화 : 02-2148-4160


 


 
함께 들러볼만한 곳
 

한국불교미술박물관

국내외 불교 미술품 및 전통 미술품을 전시하는 전문박물관.
이곳에 전시된 조선시대의 불화 및 불상, 공예품은 예술성을 높게 인정받아 당시의 불교미술 수준 이해에 큰 도움이 된다.

서울시립정독도서관 jdlib.sen.go.kr

북촌로 5길에 위치한 도서관.
경기고등학교 자리였으나 1976년 서울시가 인수하고 1977년 도서관으로 문을 열었다.
도서관으로서의 가치 뿐 아니라 분수대, 물레방아 연못 등을 갖춘 유명하다.‘품행제로’, ‘그 남자의 책 198쪽’등 많은 영화의 배경으로 등장했다.



※ 북촌한옥마을 방문 시 유의사항

북촌한옥마을은 서울의 대표적인 한옥 밀집 주거지역으로 주민들이 실제 거주하고 있는 생활공간입니다. 이 점을 유념하시어 아래 행동을 자제해 주시고, '침묵관광' 을 부탁드립니다.

- 고성과 장난, 촬영 등으로 소음 발생하지 않기(특히, 가회동 31번지 등 한옥밀집지역)
- 가져온 쓰레기는 가지고 가기
- 단체방문은 10명 내외로 제한하기
- 확성기나 마이크 사용 안하기
- 열려진 집 문 틈새로 촬영하지 않기

북촌 한옥밀집지역(가회동 31번지, 33번지 일대 등)에서는 문화관광해설사의 가이드는 진행되지 않을 예정이오니 도보관광코스 이용 시 참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